• 목록
  • 아래로
  • 위로
  • 쓰기
  • 검색

공포/오컬트 소름끼치거나 신비돋는 실화 5개.wiki

출처: 여성시대 홍콩용 임시닉



1. Scaphism 스카피즘

http://en.wikipedia.org/wiki/Scaphism


페르시아의 숙적이었던 그리스인에게 주로 가했던 고대 페르시아의 사형 형벌.

사형을 당하는 사람은 배 위에 묶여 고정되고 설사를 일으킬 때 까지 집행인들이 주는 우유와 꿀을 받아먹어야 한다. 그 뒤 몸 위에 우유와 꿀이 발라진 채로 햇빛이 드는 호수에 띄워지게 된다.

우유와 꿀, 배변물로 인해 배 위로는 벌레들이 들끓게 되며, 사형수는 벌레들에게 산 채로 뜯어먹히게 된다.

형수가 탈수 증세로 죽는 일이 없도록 우유와 꿀을 추가적으로 먹이기도 한다.



2. Cotard Delusion 코타르 증후군 (걷는 시체 증후군)

http://en.wikipedia.org/wiki/Cotard_delusion


매우 희귀한 정신 질환. 환자는 자신이 죽었다고 믿는다.

자신이 존재하지 않는다고 믿거나, 이미 죽었고 부패하고 있다고 믿는 것, 일부 장기나 피가 없다고 믿는 등의 증세가 보고되었다.

얼굴을 인식하고 친밀감을 느끼는 뇌 영역의 연결이 끊어져 자신의 얼굴을 보고도 자아를 인식하지 못하는 데에서 기인하는 질환이라고 추측되고 있다.



3. Tarrare 타라레

http://en.wikipedia.org/wiki/Tarrare


끝없는 허기를 호소하던 것으로 알려진 18세기 프랑스 군인.

강아지, 고양이를 산 채로 잡아먹는가 하면, 뱀장어 한 마리를 씹지도 않고 삼키기도 했다. 의사들은 그를 입원시켜 치료해보려고 했지만 실패했고, 병실 밖으로 도망친 그는 다른 환자들의 피를 뺏어 마시고 시신안치실에 침입해 시체를 먹으려고 시도했다. 그 뒤 병동에서 14개월 아이가 실종되자, 그가 갓난아기를 먹었다는 의혹에 따라 병원에서는 그를 퇴원시킬 수 밖에 없었다. 

부검 결과 비정상적으로 넓은 식도와 비대한 간과 방광, 그리고 궤양으로 뒤덮인 거대한 위가 확인되었다.



4. Benjaman Kyle 벤자만 카일

http://en.wikipedia.org/wiki/Benjaman_Kyle


벤자민 카일은 사진 속 남자에게 붙여진 가명으로, 진짜 이름은 그 누구도 (심지어 자신도) 모른다.

그는 미국에서 유일하게 소재가 분명함에도 실종자 리스트에 올라와 있는 인물이다.

그는 의식을 잃은 채로 2004년에 발견되었는데, 깨어났을 때 자신이 누구인지, 나이는 몇살인지도 기억하지 못했다.

그는 어릴 적의 기억과 주민등록번호의 일부 등을 조각난 상태로 기억하고 있었기 때문에

경찰은 이 정보와 지문 감식, DNA 감식, 베트남전 징병 목록 대조, 심지어는 최면을 통해서까지 그의 신원을 확인하려 했다.

하지만 이 모든 노력과 언론 매체의 주목에도 불구하고, 그를 아는 사람은 단 한 명도 나타나지 않았다.

+

2015년에 유전자 추적 및 대조로 그의 본명이 윌리엄 파웰이라는 것이 밝혀졌다. 하지만 그가 기억을 잃은 기간의 행적은 아직도 알려지지 않았다.

1983년 일하던 레스토랑을 그만 둔 뒤로 그가 발견된 2004년까지, 윌리엄 파웰이라는 신원 아래 어떤 소득도 신고되지 않았고 어떤 주소, 전화번호, 대출, 교통위반, 혼인신고 내역도 기록되지 않았다. 



5. June and Jennifer Gibbons 쥰&제니퍼 기본스

https://en.wikipedia.org/wiki/June_and_Jennifer_Gibbons


영국 웨일즈 출신의 쌍둥이 쥰과 제니퍼는 서로와 언니 한 명을 빼놓고 누구와도 대화하지 않았다. 둘은 점점 자기들만의 새로운 언어를 사용하게 되어, 결국엔 정신과 의사를 포함한 그 누구도 그들의 대화를 이해할 수 없게 되었다.

작가 지망생이었던 그들은 작품이 잘 풀리지 않자 방화를 저질러 정신병원에 14년간 수감되는데,"한 명이 죽고나면 남은 사람은 정상적인 생활을 하자"는 오래된 약속에 따라 둘 중 한 명이 죽어야한다는 믿음을 가지게 된다. 논의 끝에 제니퍼가 희생양이 되기로 하고, 그 뒤 급성심근염으로 사망하지만 부검 결과 독성 물질이나 약물은 발견되지 않아 정확한 사인은 의문으로 남아있다.

제니퍼의 죽음 뒤 쥰은 "제니퍼가 희생해준 덕에 드디어 자유가 되었어요"라며, 다른 사람과 말도 할 뿐 아니라 신문사의 인터뷰까지 받아주었고, 다시는 정신과 치료를 필요로 하지 않았다.


댓글은 회원만 열람할 수 있습니다.

로그인 회원가입
게시판 설정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