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목록
  • 아래로
  • 위로
  • 쓰기
  • 검색

이슈 성추행범 신고해달라는데 구경만 한 올리브영 남직원



https://m.pann.nate.com/talk/349339726



✖️본인은 비방목적없이 사실만을 작성함 ✖️
다들 조심하라는 취지로, 정황 정리해서 올려봄.




📌
" 2차례 강제 성추행을 한, 30-40대 추정 남 "

" 신고를 6차례 이상 요청했지만, 성추행남과 싸우는 장면만 바라보다 마지막엔 성추행남에게 여성이 신고하신다는 데 동의하시나요? 라고 말해서 결국 본인이 늦게 신고하여 성추행범을 도망가게 한 올리브영 매장 남직원 "

" 다음 날 매장에 왜 도대체 신고를 안한건지 이유를 듣기위해 찾아갔는데, 성희롱이더라도 내부규정으로 인해 고객간의 논쟁은 알아서 신고하는 부분이라 신고를 안했다고 주장하는 매장 점장 "





📌
[1] 본인은 20년 2월 12일 저녁 8시 26분 경 강서구 한 올리브영 매장에 팩을 사기위해, 매장에 방문.

[2] 8시 27분 쯤 30-40대 추정 남자에게 1차로 강제추행 성희롱 당함. 본인이 길막하나 싶어 긴가민가하여 넘어감

[3] 8시 30분 쯤 동일인에게 2차로 강제추행 성희롱 당함.

[4] 바로 뒤돌아서 저기요 하고 불렀는데 대부분의 사람이라면 네? 왜요? 가 정상일텐데 발작일으키듯 눈 희번뜩하게 뜨며 씹!! 뭐요!!! 이러면서 소리를치길래, 본인도 눈돌아서 같이 욕하며 왜 남의 엉덩이 2차례 만지냐 소리침.

[5] 같이 소리치면서 본인은 카운터쪽으로 성추행범을 유인하며 카운터에 있는 남직원에게 신고 요청을 했지만 남직원은 멀뚱 멀뚱 보고만 있었음.

[6] 본인이 신고 할거라는 의지를 보이니, 성추행범이 안했다는 태도에서 급 돌변하며 죄송하다고 그건 안된다며 본인 손을 잡을듯이 자꾸 가까이와서 오지말라고 외치며 사이사이 "6차례이상" 카운터 남직원에게 신고 좀 해달라고 요청을 함.

[7] 카운터 남직원이 마지막 나의 신고 요청엔 성추행범에게 "여성분이 신고하신다는데, 동의하시나요? 라며 의사를 물음" 여기서 나는 내가 신고해야겠다 마음먹고 그 상황에 뒷늦게 손 벌벌 떨면서 112에 신고 하는사이 "성추행범 도망감."



결국 112 신고는 본인이 직접했고, 경찰 출동하여 cctv에 2차례 고의성이 다분한 성추행 장면을 확인했고 진술하고 남직원 사과는 전혀 받지 못한 채 귀가함.



📌
그 이후 오늘 2월 13일 오전에 올리브영 본사에 클레임을 넣고, 오후에 남자친구와 동행하여(본인의 신고요청도 개무시했으니 혼자 방문은 안되겠다 생각하여) 매장 방문.

점장과 그 해당 남직원을 불러서 왜 도대체 신고요청을 안도와준건지 물었더니 죄송하다는 말보단 내부규정으로는 고객간의 논쟁은 고객이 신고하는 부분이라 그랬다는 말을 함.

남자친구는 본인의 집 앞에 일어난 상황이니 추후 트라우마, 신고 안해서 더 큰일을 당했음 어쩔 뻔 했고 본인의 부모님 여동생이여도 그럴 수 있었냐며 큰 소리를 치는 과정에 점장이 경찰을 불러서 경찰이 중재해주며 사과 받게하고 귀가한 상태.


📌
본인 의견

신고를 여러차례 요청한 상황에서, 바로 신고을 해줬더라면 현행범 체포가 가능했을 상황인데.
그 상황에 성추행 범에게 "여성 분이 신고하시는데 동의하시나요? " 이 말이
매장에서 얘기하는 '내부규정에' 맞는 지가 의문

성희롱은 도움이 급 선무 아님?


현재 : 본사에 또 재차 이 해당 매장에서 내부규정이 이러해서 신고를 안했던거라는데 맞는건지 클레임 넣은 상황이고, 확실한 답변 기다리는 상황.

범인은 아직 수사 중^^



나는 정말 집 코앞에서 일어난 상황이라 올리브영 매장 근처 쳐다도 보기 싫어
여성이 주 고객인 매장에서 안일한 대처로, 나의 나름 현명한 대처도 무마되버려서 성추행범은 도망가버렸어.



다들 조심 하길 바래 휴
하다하다 도움요청보단, 신고도 내가해야하나봐.



심지어 경찰 분들도 올리브영 내부규정은 잘 모르지만 법위에 상식 있는것 처럼 도움 요청하면 신고 해주는게 맞는거라며 나에게 사과하게 중재해주셨어


여긴 오피스텔 촌이라 집 밑 편의점도 마주칠까봐 두려워





+
네이트판에도 올렸어.

https://m.pann.nate.com/talk/349339726


+
막생에 다시 추가 상황 글
http://m.cafe.daum.net/ok1221/9fQk/132216?svc=cafeapp

+
네이버 기사

https://m.news.naver.com/read.nhn?oid=421&aid=0004463776&sid1=101&backUrl=%2Fhome.nhn&light=off





( 문제있으면 댓글 부탁해. 감정 최대한 배제하고 적었어)



댓글은 회원만 열람할 수 있습니다.

로그인 회원가입
게시판 설정
|